방탄소년단, 美 토크쇼 섭렵! '지미 키멜 라이브' '엘렌쇼' 이어 '레이트 레이트쇼' 출연 확정

입력 2017-11-14 09:21 | 수정 2017-11-14 11:01
enews24 전수미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방문 첫 일정을 ‘제임스 코든의 더 레이트 레이트 쇼(The Late Late Show with James Corden)로 확정했다.

미국 3대 시상식 중 하나인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참석차 미국을 방문하는 방탄소년단은 14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도착 후 첫 스케줄로 ‘제임스 코든의 더 레이트 레이트 쇼’ 녹화에 참여해 라이브 무대를 선사한다.
‘제임스 코든의 더 레이트 레이트 쇼’는 배우 겸 코미디언인 제임스 코든이 진행하는 CBS 채널의 유명 심야 토크쇼로, 세계적인 스타들이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CBS 방송 ‘제임스 코든의 더 레이트 레이트 쇼’, NBC 방송의 ‘엘렌 드제너러스 쇼(The Ellen DeGeneres Show)’, ABC 방송의 ‘지미 키멜 라이브(Jimmy Kimmel Live)’ 등 미국 3대 방송사 간판 프로그램 출연을 모두 확정하며 글로벌 위상을 입증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케이팝 그룹 최초로 오는 19일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리는 ‘2017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American Music Awards)’에서 공연을 펼친다.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