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중생활' 태양, 입대 앞두고 부산행(ft.쿠시X안무가)

입력 2017-12-07 11:37 | 수정 2017-12-07 11:59
enews24 고홍주 기자

tvN 새 음악관찰예능 '본업은 가수-그 녀석들의 이중생활'(연출 전성호, 이하 이중생활)에서 태양이 입대를 앞두고 지인들과 함께 부산 여행을 떠나는 모습을 공개한다.

7일(목) 오후 10시50분 방송되는 tvN '이중생활' 3회에서는 태양이 쿠시, 그리고 안무가 이재욱과 함께 부산 여행을 기획, 숙소 예약에서부터 맛집 검색까지 직접 도맡아 해내는 '영배 투어'를 떠난다.

태양이 준비한 여행코스에는 부산의 춤 잘 추는 현지인을 찾아가 게릴라 댄스 배틀을 펼칠 예정이어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춤꾼들이 많기로 유명한 부산 광안리를 찾은 태양과 일행은 버스킹 일대를 축제 현장으로 바꿔놨다는 후문. 자신의 신분을 철저히 숨긴 채 부산 시민들과 펼친 댄스 배틀에서 태양이 선보일 춤은 어떤 모습일 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씨엘과 그의 스타일리스트 매튜와의 티격태격 케미와 그 동안 사상 최초 음소거 예능을 시전한 오혁이 패션에 대한 집착으로 인해 벌어지는 일화도 공개될 예정.

한편, YG엔터테인먼트 안무가 이재욱이 태양의 이중생활을 폭로할 특별 게스트로 등장, 태양의 흑역사를 가감없이 폭로한다고 알려져 또 한 번의 화제를 예고하고 있다. 태양의 데뷔 초 풋풋한 모습에서부터 '동장꾸'로 불리는 매력까지 낱낱이 공개된다고.

'이중생활'은 태양, 씨엘, 오혁 1% 톱 뮤지션들이 뮤지션으로서의 모습과 무대 밖에서의 일상을 공개하는 음악관찰 예능 프로그램. 비밀에 감춰져 왔던 백스테이지의 오프 더 레코드를 공개하는 한편, 화려한 무대 위의 톱 뮤지션과는 대조되는 일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


사진제공=tvN